Home동문커뮤니티동문인터뷰

동문인터뷰

동문커뮤니티

나상훈(응용화학과 17졸)동문, 농산 부산물이 화장품으로

  • 관리자 (djua)
  • 2021-06-08 13:44:00
  • hit46
  • vote1
  • 203.237.146.188

“뜻하지 않은 경험도 도움이 된다”

 

 

 

   

화장품은 화장하는데 쓰는 크림, , 향수 따위를 통틀어 이르는 말로 현대 사회에 없어서는 안 될 생활제품이다. 이러한 화장품을 제조 및 판매하기 위해서는 화장품제조판매관리자 자격을 취득해야 한다. 이렇게 자신의 능력과 재능으로 자격을 취득해 제조 및 판매를 담당하는 것이다.

응용화학과를 졸업하고 스타트업해 현재 코코베리 대표이사로서 기업을 운영하는 동문이 있다. 바로 농산부산물을 연구하고, 이를 바탕으로 화장품을 제조하는 나상훈(응용화학과 17) 동문이다.

 

지금의 자리에 오기까지

많은 사람들은 취업을 목표로 대학생활을 열심히 하고 미래를 꿈꾼다. 하지만 나 동문은 회사로 들어가기보다 회사를 설립하는 방법을 택했다. 그는 자신이 좋아하던 화학을 배우다가 우연치 않게 화장품제조라는 새로운 길을 접했다.

나 동문은 고등학교 시절에 과학을 좋아했다. 그래서 계열도 이과를 택했고 수많은 과학 과목들 중에서도 특히 화학을 좋아했다. 처음에 마냥 과학만 좋아하던 그가 응용화학과를 택한 이유는 과연 무엇이었을까. 그는 고등학교 때부터 많은 실험들을 해보고 가장 관심이 갔고 노력했던 것이 화학실험이었다고 말했다. 그 후 대학진학 시기에 자신의 최대 관심사였던 화학을 배울 수 있는 응용화학과를 선택했다.

학창시절 동기들로부터 모든 실험을 좋아하고 바쁜 사람이라는 이미지였다는 나 동문은 할 수 있었던 실험들을 모두 시도해봤다. 그는 여러 실험을 하던 도중 화장품제조를 우연히 시도해봤고 자신의 적성과 잘 맞는다고 생각했다. 그는 학교에 복학하고 다양한 창업과 관련된 강의, 공모전 등에 참여하고 상금을 많이 받았다. 그 후, 창업동아리를 만들고 본격적으로 화장품제조업에 뛰어들었다고 전했다.

 

긴 여정을 거뜬히 버티는 법

나 동문은 기업을 설립하고 운영해 온 지 올해로 4년 차이다. 4년 넘게 기업을 운영해 오면서 힘들었던 일은 무엇이었을까. 그는 자신이 피땀을 흘리며 화장품을 직접 제조하는데, 이때 자금이 떨어져 피가 마르는 듯한 느낌을 받을 때가 가장 힘들다고 전했다. 이어 자신이 힘들 때 어떻게 슬럼프를 극복하는지 알려주었다. 언제 성장할지 모르는 자신을 볼 때면 힘들지만 언젠간 성장하겠지라는 마음가짐으로 임하는 것이다. 이 생각으로 취업을 준비하시는 분들에 비해 자신은 행복하다는 것을 깨닫고 조금 더 힘을 낼 수 있다고 한다.

하지만 나 동문은 많이 힘든 만큼 보람찬 기분도 자주 느낀다. 슬럼프를 겪을 때면 하루하루 힘들지만 지원사업과 과제 등을 합격하면서 자금을 확보하면서 버텼다. 좋은 분들을 많이 만나고 그분들이 함께 도와주실 때가 가장 기억에 남는다고 한다. “행복은 돈으로 살 수 없지만 유일하게 그나마 느낄 수 있는 것이 화장품제조다고 전하면서 그가 얼마나 직업을 사랑하는지 알 수 있었다.

 

열정을 품은 후배 학우들에게

발전이 있는 삶을 살고 싶다는 나 동문은 앞으로 자신의 분야와 다른 분야의 창업을 준비하고 있다고 한다. 그는 자신과 같은 창업분야의 꿈을 꾸고 있는 학우들에게 응원의 말을 남겼다. 그는 이렇게 창업에 성공할 수 있었던 이유는 많은 분야로 시도해 본 것이며, 자신이 잘 모르는 일을 하게 될 때, 두려워하지 말고 시도해서 경험이라도 해봐라고 당부했다.

그는 꼭 취업만이 먹고 살 수 있는 방법은 아니라고 말하면서 대학생활 동안 다방면으로 많은 활동을 해보라고 전했다. 다양한 노력을 통해 자신에게 맞는 적성을 찾는다면 그것만큼 좋은 것도 없을 것이다.

 임종민 기자

게시글 공유 URL복사
댓글[1]

열기 닫기

  • 관리자 (djua) 2021-06-08
    2021년4월8일 기사입니다.
댓글작성

열기 닫기

댓글작성

대전대학교총둥문회

동문커뮤니티